뉴스

2021년 하이라이트

기존 관념에 대한 도전. 디자인 언어의 진화. 기후 변화를 방지하는 드라이빙. Polestar 세계를 정의하는 신념입니다. 다사다난했던 한 해를 돌아보면, Polestar 세계의 확장에 모두 기여한 요소들이죠. 2021년 Polestar의 하이라이트를 소개합니다.

기존 관념에 대한 도전에도 혁신이 필요합니다. 가장 혁신적인 아이디어는 협업을 통해 탄생하죠. 2021년은 혁신과 협업이 공존한 한 해였습니다. 2021년 3월, 우리는 Re:Move 프로젝트를 CAKEHydroKonstantin Grcic,  Wallpaper* 등 파트너와 공동 추진하겠다고 발표했습니다. 도시 인프라와 모빌리티에 대한 새로운 사고를 여는 다기능 소형 전기 수송차 프로젝트죠.

Polestar는 혁신과 협업, 디자인 정신에 따라 런던 디자인 디스트릭트의 공식 파트너로 선정되었습니다. 런던에 위치한 창의적 산업의 새로운 구심점으로 떠오른 런던 디자인 디스트릭트는 타임이 선정한 2021년 세계 최고 명소 목록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2021년 10월에는 Polestar가 연합 패널 토론을 개최하여 기후 중립적 전기차 모빌리티의 미래를 엿보는 장을 마련하기도 했습니다. 

Polestar 2의 헤드라이트는 노르웨이계 독일인 아티스트 잉베 홀렌의 단독 전시회('이물질(Foreign Object Debris)', 베이징 소재  X 박물관)에 등장하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Polestar는 새로운 파트너를 발견한 것에서 그치지 않았습니다. 우리는 현실 세계에 적극 개입하고 대규모 이벤트에 참여함으로써 공동체를 키워 가고 있습니다. 예를 들어, 우리가 가장 애정하는 축제인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에는 Experimental Polestar 2가 멋지게 등장하기도 했습니다. 

그리고 현실 세계에 적극 참여하는 동시에 디자인 언어를 새로운 단계로 끌어올렸습니다.

Polestar는 2020년에 디자인 컨테스트를 시작했습니다. 전 세계 곳곳에서 다양한 배경을 지닌 전문 디자이너와 학생들이 한자리에 모여 더욱 지속가능한 전기차 미래의 모습을 보여주는 연례 이벤트죠. 두 번째로 맞이하는 올해 행사에서는 '진보'라는 아이디어를 주제로 삼았습니다. 코로나19 로 인한 여행 제한이 사라지면서 올해 우승자들은 스웨덴 예테보리의 Polestar 본사를 방문하여 직접 상을 수상하는 기회도 누리게 되었습니다.  

Polestar 1은 우리의 최초이자 마지막 전기 퍼포먼스 하이브리드 차량으로, 섬세한 디자인에 기술 혁신이 더해졌습니다. 2021년은 마지막 생산 연도였던 관계로 스페셜 에디션상하이 오토쇼에서 공개했습니다. Polestar 1은 매트 골드로 외관을 페인트하고 도금 브레이크 캘리퍼로 마무리했습니다. 작별을 하려면 골드 스타일로 화려하게 하는 게 어울리니까요.

Polestar Precept는 미래를 향한 우리의 비전입니다. 2021년에는 전 세계를 돌면서 주목을 받았습니다.

하지만 우리의 미래 비전은 첨단 디자인만이 아닙니다. 기후 중립적 모빌리티도 미래 비전의 일부입니다.

Polestar는 첫 연례 검토 결과를 공유하면서 우리 역사상 가장 야심찬 여정을 시작했습니다 Polestar 0 프로젝트가 그 주인공입니다. 세계 최초의 기후 중립 차량을 생산하겠다는 목표는 우리가 설정할 수 있는 최대의 과제죠. 탄소 배출 상쇄에 만족하지 않고 모든 공급망과 생산 공정에서 탄소 배출을 완전히 제거하겠다고 다짐했습니다. 그리고 0에 가까워질수록 과제의 난이도는 더욱 높아질 것입니다. 이 목표를 달성할 방법을 벌써 완벽히 갖춘 건 아닙니다. 하지만 그 목표를 향해 지금부터 최선을 다하지 않는다면 목표 달성은 점점 요원해질 겁니다. 

더욱 지속가능한 미래를 이루기 위해 우리는 제품이 미치는 영향에 솔직해져야 합니다. 투명성을 받아들여야 합니다. 여기서 말하는 '우리'는 전체 자동차 산업을 말합니다. 그래서 새로운 Polestar 2 차량의 모든 사용 주기에서의 탄소 배출량과 사용 방법을 포함하는 전과정 평가(LCA) 보고서를 발표했습니다. 완벽한 투명성을 추구하기 위해 제품 지속가능성 선언을 통해 각 제품의 전 과정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기록하고 소재를 추적했으며, 재활용/재생 소재의 비율도 공개해 나가겠습니다.

2021년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에서 우리는 위와 같은 메시지를 전달했습니다. 자동차 산업에서 더욱 어렵고 대담한 목표를 설정할 것을 주장하고 OEM과 공급업체들이 투명성을 받아들이도록 요청했습니다. 그리고 친환경 충전의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지금까지 발표한 목표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확실한 조치를 취하기로 했습니다.

혁신은 지속가능한 관행을 이끌고, 지속가능성은 탁월한 디자인을 만들어 냅니다. 그리고 디자인에 기반한 혁신은 제품을 바라보고 사용하는 방식을 혁신하는 힘이 있습니다. 이러한 신념이 한데 합쳐져 2021년에 선보인 갖가지 활약상을 이루고 Polestar 세계의 확장에 기여했습니다. 앞으로 2022년에는 무슨 일이 펼쳐질지 기대가 됩니다.

 

관련

We Harvest Wind: Thijs Biersteker, 예술을 통해 변화의 바람을 일으키다

예술은 소통입니다. 말로 정확히 표현할 수는 없지만 우리 모두 자신만의 방식으로 예술과 교감하죠. 어떤 수단이나 재료인지는 중요하지 않습니다. 미술이든 음악이든, 아크릴 물감이든 석고든, 예술은 어떤 형태로든 반응을 이끌어 냅니다. 이렇게 청중의 감정을 직접 어루만지고 유대감을 쌓으며 메시지를 전달한다는 것은 너무나도 강력한 일입니다. 그것이 바로 Thijs Biersteker가 예술을 하는 이유입니다.

더 보기
Polestar © 2022 All rights reserved
Change location: